logo

 
banner1
포토뉴스
연재/컬럼
Extra Form


국제사회에서 북한 대사 추방 행렬이 이어지고 있다. 멕시코와 쿠웨이트 등 남미와 중동에 이어 스페인도 유럽 최초로 자국 주재 북한 대사를 추방하기로 했다.

AFP통신에 따르면 스페인은 18일(현지시간) "북한의 6차 핵실험은 평화에 대한 심각한 위협"이라며 자국 주재 김혁철 북한 대사에게 오는 30일까지 출국할 것을 명령했다.

스페인 외교부는 성명에서 "오늘부로 북한 대사는 '외교상 기피인물'(페르소나 논 그라타)로 선언됐다"고 밝혔다.

스페인 정부는 이에 앞서 지난달 말 북한 대사를 소환해 북한의 도발을 규탄하고, 외교관 인력 축소를 통보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스페인 주재 북한대사관은 2014년 개설됐다.

북핵 문제로 유럽 국가에서 대사 추방 조치가 이뤄진 것으로 확인된 것은 스페인이 처음이다.

앞서 멕시코는 지난 7일 "국제법을 위반하고 아시아와 전 세계에 심각한 위협을 가한 북한의 최근 핵 활동에 대해 '절대적인 반대'를 표명한다"며 자국 주재 김형길 북한 대사를 외교상 기피인물로 지정하고 72시간 이내에 떠날 것을 명령해 첫 테이프를 끊었다.

여기에 페루가 동참했다. 페루 정부는 지난 11일 북한 핵실험과 장거리 탄도미사일 발사에 항의하는 뜻에서 김학철 대사를 외교상 기피인물로 선언하고 5일 이내에 출국하도록 명령했다.

페루 정부는 김 대사의 출국을 명령하면서 "북한이 반복적이고 노골적으로 유엔 안보리 결의를 위반하고 핵 프로그램을 포기하지 않고 있는 점을 고려했다"고 취지를 설명했다.

중동에서는 쿠웨이트가 서창식 북한 대사에게 한 달 내에 떠나라고 통보했다. 쿠웨이트는 북한과의 외교관계를 격하해 북한 외교관 인력도 8명에서 4명으로 축소했다.

아울러 쿠웨이트는 북한에 대한 비자발급을 전면 중단하고, 북한과의 모든 교역은 물론 항공편도 중지하기로 했다.

대사 추방까지는 아니지만 북한과의 관계를 축소한 수교국들도 잇따르고 있다. 북한의 3대 무역국 중 하나인 필리핀은 대북 무역 중단을 전격으로 발표했으며, 태국은 북한과의 경제 관계를 대폭 축소한 것으로 전해졌다.

세드키 솝히 이집트 국방장관은 지난 11일 서울 국방부에서 송영무 국방장관과 대담하면서 "이집트는 북한과 모든 군사협력을 단절하고 있다"고 밝혔다.

앞서 북한의 전통적 우방인 우간다는 지난해 5월 안보와 군사 분야에서 북한과의 협력을 중단한다고 선언한 바 있다.

이 같은 국제사회의 움직임은 북한에 외교·경제적으로 최대 압박을 가하겠다는 도널드 트럼프 정부의 대북 압박 작전이 서서히 효력을 보이는 신호가 아니냐는 관측이 나온다.

미국은 국제사회에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안보리) 대북 제재 이행을 촉구하는 것과 더불어 북한의 외교 입지를 축소하기 위한 노력을 가속해왔다.

마이크 펜스 미국 부통령은 지난달 브라질과 멕시코, 페루, 칠레 등 남미 4개국을 순방한 자리에서 대북 외교·통상 관계 단절을 촉구하기도 했다.

미 정부도 대북 압박의 성과가 서서히 나타나고 있는 것으로 진단하고 있다. 허버트 맥매스터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과 니키 헤일리 유엔 주재 대사는 지난 15일 백악관 기자회견에서 "북한에 대한 제재 효과가 막 나타나고 있다"고 한목소리를 냈다.

특히 트럼프 대통령이 뉴욕에서 열리는 최대 다자외교 무대인 유엔총회를 계기로 각국 정상을 대상으로 한 총력전을 펼치기로 해 북한 외교관 추방 조치가 확산할지 주목된다.

트럼프 대통령은 오는 19일 유엔총회 기조연설을 하며, 21일 한·미·일 정상회담을 비롯해 연쇄 정상회담을 할 예정이다.

여기에 미 의회도 외교적 대북 봉쇄에 힘을 보태고 나섰다. 코리 가드너(콜로라도) 상원 외교위 동아태소위원장은 이날 북한과 외교 관계가 있는 21개국 정부에 서한을 보내 관계 단절을 촉구하고, 북한의 유엔 회원국 자격을 박탈하는 방안을 지지해 달라고 요청했다.



door.jpg
?

  1. 아이티 강진 피해 '눈덩이'…1천297명 사망·수천명 부상

    [연합뉴스] 카리브해 아이티를 강타한 규모 7.2 강진의 사망자가 빠르게 불어나며 대형 참사로 확대되고 있다. 15일(현지시간) 아이티 재난당국인 시민보호국은 전날 발생...
    Date2021.08.15 Views450
    Read More
  2. 아르헨 빈민촌에 희망 심는 '넝마주이 수녀' 이세실리아

    [연합뉴스] 남미 아르헨티나의 수도 부에노스아이레스에서 차로 30분쯤 떨어진 킬메스에 '비야 이타티'(Villa Itati)라는 이름의 빈민촌이 있다. 전기와 수도도 제대로 들...
    Date2021.05.30 Views475
    Read More
  3. 태평양 건넌 이순신 장군…페루 해군사관학교에 흉상 설치돼

    [연합뉴스] 태평양 건너 남미 페루의 해군사관학교에 충무공 이순신 장군의 흉상이 들어섰다. 주페루 한국대사관은 27일(현지시간) 페루 해군사령부와 함께 페루 카야오의 ...
    Date2021.05.28 Views393
    Read More
  4. 남미 코로나19 재확산 도미노…불안한 새 변이 바이러스까지

    [연합뉴스] 남미 각국에서 변이 바이러스가 부추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재확산이 이어지고 있다. 콜롬비아는 지난 28일(현지시간) 하루 코로나19 사망자...
    Date2021.04.30 Views788
    Read More
  5. 브라질 변이에 신음하는 남미…곳곳서 확진·사망 최고치

    [연합뉴스] 브라질을 진앙으로 남미 곳곳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재확산세가 가팔라지고 있다. 6일(현지시간) 아르헨티나 보건부는 지난 24시간 동안 ...
    Date2021.04.06 Views343
    Read More
  6. 한국, 파라과이에 모자병원 지어줬다…산모 20만명 혜택

    한국국제협력단(KOICA)은 파라과이 수도 아순시온에 모자병원을 지어 19일(목) 이미경 KOICA 이사장과 마리아 테레사 바란 와실축 보건복지부 차관 등이 참석한 가운데 기...
    Date2018.07.24 Views378
    Read More
  7. '기적같은 생환' 태국 동굴소년 4명 구조돼…"1명 치료필요"

    태국 북부 치앙라이주(州) 탐루엉 동굴에 갇혀 있던 유소년 축구팀 소년들이 고립 16일째 기적적으로 생환하기 시작했다. 그러나 생환한 소년 가운데 1명은 몸 상태가 좋지...
    Date2018.07.08 Views202
    Read More
  8. 캐나다 한국 새 이민자 4월 누계로 1840명...EE 카테고리 한인 ...

    한국 국적 이민자 수가 4월까지 누계에서 작년 동기 대비 수로는 증가했지만 전체 이민자 수가 증가한 것과 비교하면 오히려 비중이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연방이민부가...
    Date2018.06.12 Views420
    Read More
  9. 미 LA 한인타운서 또 '묻지마 폭행'…85세 한인 할머니 중상

    미국 내 최대 한인 밀집지역인 캘리포니아 주 로스앤젤레스(LA) 한인타운에서 최근 85세 한인 할머니를 표적으로 한 '묻지마 폭행' 사건이 발생해 현지 한인 사회에 충격을...
    Date2018.02.14 Views207
    Read More
  10. '불의 고리' 멕시코 패닉…7.1 강진 또 덮쳐 138명 사망

    멕시코에서 지난 7일(현지시간)에 이어 19일 또다시 강진이 발생해 140명 가까이 사망했다. 미국지질조사국(USGS)에 따르면 19일 오후 1시 15분께 수도 멕시코시티에서 남...
    Date2017.09.19 Views261
    Read More
  11. 대북 외교압박 전세계 동참…남미·중동·유럽 '北대사 나가'

    국제사회에서 북한 대사 추방 행렬이 이어지고 있다. 멕시코와 쿠웨이트 등 남미와 중동에 이어 스페인도 유럽 최초로 자국 주재 북한 대사를 추방하기로 했다. AFP통신에 ...
    Date2017.09.19 Views138
    Read More
  12. 안보리, 北미사일 만장일치 규탄성명…추가제재 언급없어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안보리)는 15일 북한의 탄도미사일 발사를 강력히 규탄하는 한편 즉각적인 도발 중단을 촉구했다. 안보리는 이날 뉴욕 유엔본부에서 비공개 긴급회의...
    Date2017.09.15 Views106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70 Next
/ 270
상호명 : 투데이닷컴(웹)/한인투데이(일간지) / 대표자 : 인선호 / E-Mail : hanintodaybr@gmail.com/webmaster@hanintoday.com.br
소재지 : R. Jose Paulino, 226번지 D동 401호 - 01120-000 - 봉헤찌로 - 상파울로 - 브라질 / 전화 : 55+(11)3331-3878/99721-7457
브라질투데이닷컴은 세계한인언론인협회 정식 등록사입니다. Copyright ⓒ 2003 - 2018 HANINTODAY All rights reserved.